여름앞에 물만난 에임투지 전사 워크샵!



몇년만이던가요? 

에임투지가 드디어 전사 워크샵을 다녀왔습니다. 


임원부터 신입사원까지, 짧은 시간 동안 많은 임직원분들이 

새로 에임투지 안에서 함께하고 있지만 

서로 얼굴도 모른 채 지내고 있었습니다. 


그래서 서로 마주하고 또 단합하기 위해 지난 7월 13일과 14일, 

강원도 평창으로 1박 2일 전사 워크샵을 다녀오게 되었습니다. 


버스를 타고 시원한 고속도로를 달려 도착한 동강에서 래프팅을 즐겼습니다.



머리를 조여오는 헬멧이 많이 불편했지만, 

시원한 강과 보트, 급류로 여름 더위를 날릴 수 있었습니다. 


개인적으로는 급류도 급류지만, 천천히 흘러가는 배 위에서 바라보는 절경을 너무 좋았습니다.

그동안 볼 수 없었던 전혀 다른 뷰포인트로 강물 사이이사이를 흘러가는 시원한 기분을

다른 분들도 이번 여름에 많이 느끼실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아니면, 사진으로라도 조금 시원한 기분이시길 바랍니다. 











이어진 저녁 만찬자리에서는 우선, 

상반기 우수사원 및 팀 시상이 이어졌습니다. 


매년 연말 송년회때 연간 시상식을 진행했지만, 올해는 전사 워크샵을 계기로

보다 많은 임직원분들께 수상의 기쁨을 드리고자 반기 단위로 진행하기로 했습니다. 


먼저 우수팀에는 네트워크사업팀, 기술지원팀이 선정되었습니다. 

네트워크사업팀은 입찰이 아닌, 올 상반기 직접 제안을 통해 빅 딜을 성사시킨 부분이 인정되었으며

기술지원팀은 주요 업무를 이슈 없이 마무리하느라 엄청난 스케쥴을 소화해내면서, 고객 만족도를 높였습니다. 




우수사원에는 네트워크사업팀 설진수 부장, 인프라사업팀 임민수 이사가 선정되었습니다. 

설진수 부장은 네트워크사업팀 빅딜 수주를 위한 제안과 지원에 큰 역할을 하였으며, 

임민수 이사는 GPU 서버 등 새로운 비즈니스를 성공적으로 런칭하여 무려 올해 쿼터를 이미 다 달성하였습니다. 

쿼터 설정 다시 들어간다고 하니, 앞으로도 GPU 서버 계속 찾아주시기 바랍니다. 




이후 단합 레크레이션과 노래자랑 등 열정적인 시간이 이어졌습니다. 

1등 대표 가수의 노래로써, 그날의 분위기를 조금이나마 전해드립니다. 



다음날 운동, 그리고 점심 봉평막국수까지 많은 분들이 참석해서 

서로를 마주보고, 함께 땀흘리고 웃으면서 함께 시간을 보냈습니다. 






올 여름 많이 더우시죠? 

저희는 좋은 추억들 만들고 되새기면서, 또 함께 웃으며 이야기하면서 잘 지내고 있습니다. 


많은 고객사, 협력사분들도 함께 일하는 가족같은 분들과 

좋은 추억 많이 만들고 또 이야기하시면서 시원하게 올 여름 보내시길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 Recent posts